“이렇게 숨쉬면 뇌졸중 발병 위험이 높아집니다.” 의학박사가 알려주는 뇌졸중 예방하는 삼시해독 코 호흡법

0
251
썸네일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는 ‘단일 장기 질환 사망률 1위’ 뇌졸중.

뇌줄중은 ‘뇌가 졸지에 중지됐다’는 의미 또는 ‘뇌가 졸도 상태가’ 라고 해서 뇌졸중으로 불리고 있다고 합니다.

국내에서 5분에 1명씩 발병하고 있으며, 20분에 1명씩 사망한다고 하는데요.

전 세계적으로도 뇌졸중으로 인해 6초에 1명씩 사망할 정 정도로 높은 발병률을 기록하고 있다고 합니다.

뇌졸중은 예고없이 갑자기 찾아와 하루아침에 목숨을 앗아가는 무서운 질환이긴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예방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뇌졸중 유발하는 호흡법

뇌졸중

MBN ‘엄지의 제왕’에 통합의학과 서재걸 교수가 출연하여 ‘뇌졸중은 생활 습관을 바꾸는 것만으로도 어느 정도 예방이 가능하다’고 설명해 주위의 이목을 집중시켰는데요.

이어 “입으로 숨을 쉬는 것은 뇌졸중 발병률을 높이는 잘못된 호흡법이다. 입으로 호흡을 할 경우, 입 안이 마르고 건조해지며 면역조직인 편도선을 공격해 감기 같은 불편함이 동반된다” 라고 했는데요.

또 “자신이 입으로 호흡을 하는지 코로 호흡을 하는지 알아보는 방법으로는 손으로 빈틈 없이 입을 막고 숨을 쉬어보면 된다”고 전했습니다.

통합의학과 서재걸 교수가 전한 자가진단법은 ‘입을 막고 있던 손을 떼고 숨을 쉬었을 때, 너무 편안하게 느껴진다면’ 평소 입으로 숨을 쉬고 있다는 것이라고 합니다.

또 콧속에 있는 코털은 이물질과 세균을 걸러내는 필터 역할을 한다고 하는데요.

그러나 입으로 숨을 쉬면 각종 세균이 면역 조직인 편도선을 공격해 편도선이 잘 붓게 된다고 합니다.

편도는 우리 몸의 대표적인 면역기관이므로 자극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식습관 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바로 호흡법이라고 하는데요. 하루 세 끼 식사를 하듯이 ‘삼시해독 코 호흡법’을 통해 뇌졸중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삼시해독 코 호흡법

① 척추를 바로 세워 귀, 어깨, 다리가 일직선이 되게 해주세요.

② 입을 다물고 3초 동안 코로 숨을 들이 마셔주세요. (이때 배가 나오는지 확인해주세요)

③ 3초 동안 호흡을 정지해주세요.

④ 6초 동안 숨을 나눠 내쉬어주세요.

  • 5분씩 하루 3번 해주세요. 식사 전이나, 식사하고 30분이 지나서 하면 좋습니다.
  • 흉식호흡 보다는 복식호흡을 하는 것이 좋은 이유가 무엇일까요?

복식호흡은 횡경막이 내려가면서 들이마신 공기로 폐의 부피를 팽창시켜 몸속 산소 보유 능력을 강화시켜준다고 합니다. 그래서 흉식호흡보다는 복식호흡이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또한 복식호흡을 하면 평상시에는 잘 못느끼지만 중병에 걸렸을 때 회복력의 차이가 크다고 하는데요.

그것이 바로 호흡의 차이라고 합니다. 즉, 평소에 코로 호흡하는 습관이 큰 병이 닥쳤을 때 힘이 된다고 하네요.

하루 3번, 5분 투자 꾸준한 코 호흡이 앞으로의 건강을 좌우한다고 합니다.

코로 호흡하는 것이 힘든 사람은 ‘만세 자세’를 하시길 바랍니다.

만세 자세를 하면 자연스럽게 코로 호흡하기 쉽게 만들어준다고 하는데요. 즉, 만세 자세를 하면 입으로 숨을 쉬는 것이 어렵게 된다고 합니다.

삼시해독 코 호흡법의 포인트는 3초간 숨을 마시고, 3초간 멈추고, 6초 동안 호흡을 끊어가며 내 뱉는 것 입니다.

골반근육을 강화하는 케겔 운동과 같은 원리
힘을 빨리 주고 뺄 때 20%씩 힘을 나누어 빼는 것이 포인트. 숨을 끊어서 내뱉는 훈련은 호흡군 강화에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