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 치과 안가도 됩니다” 치과의사가 귓속말로 몰래 알려준 입냄새+잇몸 염증 싹 없애는 양치법

0
252

매일 양치질을 하면 세균이 없어질 것 같지만, 양치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입속 세균이 그대로 남고 점점 늘어나 치아가 썩게 됩니다.

치과의사는 하루에 3번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한 번만 제대로 해도 평생 치과 가지 않아도 될 정도로 깨끗한 치아를 만들 수 있다고 합니다.

이번 글에서는 치과의사가 알려주는 양치질 제대로 하는 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치과의사가 알려준 양치질 제대로 하는 법

MBN ‘엄지의 제왕’

우선 잇몸 세균과 염증을 효과적으로 없애기 위해선 나에게 맞는 칫솔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잇몸질환이나 양치질을 할 때 시리다면 미세모가 좋고 잇몸이 건강한 사람이라면 중간(일반)모를 추천한다고 합니다.

MBN ‘엄지의 제왕’

칫솔 머리는 너무 작거나 너무 큰 칫솔은 좋지 않으며 칫솔 머리는 치아 2개~2개 반 정도의 크기가 적당하다고 합니다.

잇몸 질환이 있는 경우 굴곡 있는 칫솔모를 사용하고 잇몸이 내려앉은 상태라면 빗살 모양, 치열이 고르지 않다면 물결 모양의 칫솔모가 좋습니다.

MBN ‘엄지의 제왕’

치아와 잇몸 사이의 좁은 틈을 치은열구라고 하는데 이곳에 치주염과 같은 염증이 생겨 틈이 깊어지면 세균 주머니가 생긴다고 합니다.

양치질을 제대로 하면 세균 주머니가 생기는 것을 막고 세균이 제거됨과 동시에 초기 잇몸 염증을 치료할 수 있습니다.

부르르~ 진동 양치법

MBN ‘엄지의 제왕’

어금니 치아와 잇몸 사이에 45도 방향으로 칫솔을 살짝 끼운 다음 칫솔을 좌우로 떨면서 10초간 닦아내줍니다.

아랫니는 위쪽으로 윗니는 아래쪽으로 튕기듯 닦아내면 치아 사이에 붙은 음식물들이 제거됩니다.

MBN ‘엄지의 제왕’

치아와 잇몸을 닦는 것도 중요하지만 혀를 닦는 것도 중요합니다. 혀 클리너로 닦거나 없을 경우 칫솔로 혀 안쪽부터 바깥쪽을 쓸어내주면 됩니다.

혀는 음식 찌꺼기가 매우 잘 끼기 때문에 양치질 후 혀 닦기를 절대 빼서는 안됩니다.

오늘 소개한 부르르~ 진동 양치법은 잇몸 조직 강화와 혈액순환 개선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평소 양치질을 소홀히 하신 분들은 오늘 글 참고하셔서 도움 얻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