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7번해도 절대 죽지 않아…” 상위 1% 정력가 시미켄이 강력 추천한 정력 200% 높여주는 음식 9가지

0
338

남자는 30대로 접어들면 남성 호르몬 수가 줄어들고 근육량이 줄어들면서 정력이 떨어지게 된다.

한 통계에 따르면 20세 이하부터 55세 이상인 남성을 제외하면 3~4명 중 1명이 스스로 조루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하는데 정력을 성관계의 지속력으로 받아들이는 사람이 많기 때문에 정력에 대한 콤플렉스가 있을 수 밖에 없다.

그런 고충이 있는 사람들을 위해 최근 일본 성인배우 시미켄이 무려 15년 동안 먹어왔다는 천연 비아그라 음식 9가지를 공개했다.

그는 데뷔하고 지금까지 함께 연기한 여배우만 1만 명에 달할 정도로 전 세계에서 그를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대단한 정력가이다. 업계에 따르면 그는 한 달에 무려 25개의 촬영을 진행한다고 한다.

42세가 된 지금도 전성기 못지 않은 포스를 내뿜고 있는 시미켄은 정력을 높이기 위해 웨이트 트레이닝을 꾸준히 하고 있다고 한다.

그는 허벅지 안쪽 운동을 추천했는데 이 운동은 허벅지 안쪽과 골반의 주변 근육까지 단련시켜 정력에 좋다고 추천했다.

시미켄이 강력 추천한 정력 높이는 음식

그는 15년 동안 이 음식들을 섭취하고 있다고 한다. 그는 브로콜리를 양념하지 않고 전자레인지에 데운 다음 양배추와 토마토, 닭가슴살, 삶은 달걀, 블루베리을 먹는다고 한다. 브로콜리는 남성 호르몬을 높이는 디인돌리메탄이 풍부해 자주 섭취해주면 좋다.

또, 체중 10kg당 계란 1개를 먹어야 하는데 자신의 체중이 69kg이기 때문에 매일 7개를 먹어 단백질을 보충한다고 설명했다. 또, 남성호르몬 분비 촉진을 도와주는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한 아보카도와, 오메가-3, 아스타잔틴을 함유한 연어회, 방어회를 자주 먹는다고 한다.

그리고 그는 배가 부르면 발기력이 약해지기 때문에 배가 부르지 않을 정도로 먹는다고 말했다.

또, 멀티 비타민과 마카, 미네랄, 은행잎, 피시 오일, 테스토스테론, 부스터, 누룩, HMB, 프로바이오틱스, 시트룰린 등 14가지의 영양제를 매일 챙겨 먹는다고 밝혔다.

특히, 시트룰린은 혈관 확장 작용으로 혈액순환이 잘되게 도와주기 때문에 발기에 큰 영향을 준다며 강력 추천했다.

비뇨기과 의사가 강력 추천한 정력 높이는 수면법

나체 수면은 남성과 여성 생식기 건강에 탁월한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다. 그 이유는 우리가 평소 입는 속옷은 허리와 골반을 잡는 고무줄이 있는데 이는 하반신의 혈액순환을 방해하는 역할을 한다.

또, 생식기의 통풍을 막아버리기 때문에 생식기 주변 박테리아 증식을 일으키고 피부염 등의 질환에 노출될 수 있다. 미국 연구팀에 따르면 알몸으로 잔 남성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정자 손상이 25% 낮았다고 한다.

알몸 수면 방법은 모든 옷을 벗고 잠자리에 들면 된다. 옷을 벗고 자면 입고 잘 때보다 체내 남는 열을 밖으로 내보내기 때문에 적장 체온을 유지하고 더 빠른 수면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