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턱에서 ‘딱딱’ 소리가 난다면 꼭 보세요” 교정 전문가가 알려주는 턱관절 장애+안면비대칭 바로 잡아주는 마사지 방법

0
390

턱관절 장애는 말을 하거나 음식을 씹거나 하품을 하는 등 턱을 움직일 때 통증이나 소리, 움직임 장애 등 문제가 생긴 것을 얘기합니다.

처음에는 단순히 턱 움직임에 관련한 통증이라던지 움직인 제한에서 그치지만 가면 갈수록 심한 두통, 어지럼증, 치통 심지어는 어깨와 목 통증, 골반 틀어짐까지 유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오늘은 턱관절 장애의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는 방법들에 대해서 알려드릴건데요.

우선 턱관절을 본격적으로 교정하기에 앞서 본인이 턱관절에 문제가 있는지부터 체크해보시길 바랍니다.

턱관절 자가진단1

  • 귓구멍으로부터 1.5cm 앞쪽 살짝 파인 곳을 찾아주세요.
  • 찾은 부위에 양손 검지를 대고 턱을 약간 벌렸다가 다물어주세요. 턱을 벌렸다가 다물며 턱관절이 움직이는걸 느껴주세요 (턱관절의 움직임이 잘 느껴지는 부위에 손가락을 대는 것이 중요합니다)
  • 제대로 위치를 찾은 뒤 턱을 최대한 벌려주세요. 이 때 한쪽만 튀어나오는지 아니면 양쪽이 동시에 튀어나오는지 확인해주세요.

이 때 한 쪽만 튀어나오거나 한 쪽씩 순서대로 튀어나온다면 턱관절이 틀어져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턱관절 자가진단2

  • 입을 최대한 벌려서 손가락을 넣어보는데, 손가락이 두 개 이상 들어가지 않거나 소리가 들리거나 통증이 느껴진다면 턱관절 장애가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이렇게 총 두 가지 검사를 진행했을 때 하나라도 양성반응이 나타났다면 턱관절 장애가 있을 가능성이 높으니, 지금부터 알려드릴 관리 방법을 꼭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교근 마사지

① 의자에 앉아 손 끝을 턱 가장 뒤쪽에 놓고 앞뒤로 천천히 풀어줍니다.

② 앞뒤로 풀어줄 때 근육이 살짝 튕기는듯한 느낌을 느끼면서 천천히 풀어줍니다.

③ 어느정도 풀린 것이 느껴지면 약간 위쪽으로 이동해서 똑같이 반복해서 풀어줍니다.

측두근 마사지

① 엄지손가락을 세워서 귀 바로 위쪽 옆통수 부위를 부드럽게 압박해줍니다.

② 그리고 압박을 유지한 채 앞뒤로 움직이면서 천천히 풀어줍니다.

③ 어느 정도 풀린게 느껴지면 손을 더 앞쪽이나 뒤쪽으로 옮겨서 똑같이 반복해서 풀어줍니다.

이복근 마사지

① 우선 턱 모서리 바로 아래 손가락 끝을 살짝 넣어줍니다. 이 때 손끝에 만져지는 부위(살짝 딱딱한 부위)를 위아래로 천천히 마사지해줍니다.

② 뻐근한 부위가 전부 풀릴 때까지 계속 반복해서 풀어줍니다.

③ 어느 정도 풀린게 느껴지면 이번에는 손을 턱 안쪽 중앙으로 옮겨 딱딱한 부위를 찾아줍니다. 그리고 뻐근한 부위가 부드럽게 풀릴 때까지 천천히 좌우로 마사지 해줍니다.

외익상근 마사지

① 우선 귓구멍 앞으로 손가락을 이동시켜보면 딱딱하게 만져지는 뼈가 있는데, 그 밑에 쏙 들어가는 부위에 손가락을 넣고 꾹 눌러줍니다.

② 꾹 누른채로 뒤로 쭉 밀어줍니다. 손을 유지한 채로 턱을 벌린 뒤 5초간 유지해주세요.

입 열기 패턴 교정

  • 턱을 벌릴 때 아래턱 뼈를 살짝 앞으로 내밀면서 벌려주세요.
  • 부드럽게 앞으로 내밀면서 쭉 벌려줍니다. 

평소에 하던 패턴과 달라서 처음에는 뭔가 이상한 느낌이 들 수 있습니다. 하지만 평소 턱을 벌릴 때 반드시 이런 패턴으로 벌려주는 게 좋습니다.

* 턱을 안으로 밀어넣으면서 입을 벌리게 되면 턱관절 조직에 상당한 스트레스를 주기 때문에 꼭 턱을 벌릴 때 항상 이렇게 의식해서 살짝 앞으로 내밀면서 벌려주는 게 좋습니다.

외익상근 운동

외익상근 운동은 약해진 외익상근을 활성화시키고 강화시키는 방법입니다. 이 운동의 핵심은 외익상근을 손가락 힘에 저항해서 운동시키는 것이기 때문에 천천히 부드럽게 버티고 돌아오는 것이 좋습니다.

  • 우선 양 손가락을 턱 중앙에 놓고 그대로 수평 방향으로 밀어줍니다. 한쪽으로 쏠려서 밀어지지 않도록 주의하고 그대로 밀어줍니다.
  • 그리고 손이 누르는 힘에 저항해서 부드럽게 턱을 앞으로 내밀어줍니다. 턱을 벌리지 말고 그냥 그대로 미끄러지듯이 앞으로 내밀어줍니다.
  • 억지로 턱을 밀지 않도록 주의하고 부드럽게 밀어줬다가 천천히 돌아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