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칠 정도로 아팠는데..” 짜장면 먹고 속 뒤집어주는 줄 알았는데 ‘이것’ 따라하니 바로 용트림 나왔습니다.

0
115

일을 하거나 야외활동 등 일상생활 중 갑자기 속이 더부룩 해지고 불편해질 때가 있습니다.

먹은 것도 별로 없는데 속이 더부룩하고 헛배가 부르다고 하는 이들은 항상 헛트림을 하거나 매사에 피곤함을 쉽게 느끼기도 하는데요.

출처 : TV조선 ‘내 몸 플러스’

심한 소화불량의 경우 약을 먹거나 다른 응급처지를 해야겠지만, 가벼운 소화불량 같은 경우에는 위를 달래는 마사지법만으로도 단 30초만에 불편한 속을 가라앉힐 수 있다고 합니다.

TV조선 ‘내 몸 플러스’에서 이광균 소화기내과 전문의가 출연하여 직접 소개한 마사지법인데요.

30초만 투자하면 속이 편안해지는 30초 응급 마사지라고 합니다.

이번 기회에 배워두기만 한다면 더 이상 불편하고 더부룩한 속 때문에 걱정하실 일이 없을 듯 합니다.

30초 응급 마사지

출처 : TV조선 ‘내 몸 플러스’

30초 응급 마사지법은 짧은 시간 만큼이나 굉장히 간단합니다.

① 가장 먼저 허리를 곧게 세운뒤 의자에 앉아서 두 손을 모아주세요.

② 명치에서 배꼽 아래까지 손으로 쓸어내려듯이 내려주세요.

③ 30초 동안 반복해주세요.

30초 응급 마사지는 우리가 배가 아플 때 쓸어내리는 마사지 방법과 비슷한데요. 어떤 효과가 있는 것일까요?

출처 : TV조선 ‘내 몸 플러스’

속이 더부룩하고 쓰리다는 것은 위가 스트레스를 받아서 긴장한 상태라고 보시면 되는데요. 위가 긴장을 하면 경련이나 통증을 일으킵니다.

위는 근육 주머니라고 불릴 만큼 수많은 근육들이 둘러싸고있으며, 또 주변에 자율 신경이 많이 분포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위 같은 경우 자극을 더욱 쉽게 받을 수 있는 것인데요.

따라서 긴장된 위를 천천히 호흡을 하면서 이렇게 쓸어내려주면 위 근육의 긴장 완화와 자율신경 자극에 도움이 되어서 위가 안정적으로 운동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것 입니다.

출처 : TV조선 ‘내 몸 플러스’

이 날 TV조선 ‘내 몸 플러스’에는 김문호 한의사도 출연하였는데요.

이광균 소화기내과 전문의의 30초 응급 마사지가 한의학적으로도 효과가 있는 방법이라고 합니다.

명치 끝에서 부터 손가락 3개를 갖다 대었을 때 즉 명치에서 3cm 아래 위치에는 상완혈이라는 혈자리가 있는데요.

상완혈은 위장의 입구에 해당되는 혈자리입니다.

이 날 30초 응급 마사지 뿐만 아니라, 상완혈 지압법도 소개되었는데요.

상완혈 지압법

출처 : TV조선 ‘내 몸 플러스’

① 손가락 끝으로 지그시 5초간 눌러주시기만 하면 됩니다.

  • 세게 누르시면 다칩니다.

상완혈에서 위장과 소장의 기운이 응측된 것을 이렇게 풀어주면서 시원하게 내려준다고 하는데요.

상완혈 지압법 후에 앞서 소개된 방법인 30초 응급 마사지를 하면 이중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합니다.

더 이상 더부룩하고 불편한 속 때문에 고생하지 마시고 단 30초 만에 초간편 마사지법으로 뻥 뚫어보시는 것이 어떠신가요?

※ 다만, 위 마사지는 어디까지나 급한 상황을 모면하기 위한 마사지법으로, 심한 위 통증이나 잦은 속 더부룩함이나 불편함은 전문의와 상담해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