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초년생이라면 꼭 해야됩니다” 매달 30만원 저축하면 1억으로 되돌려준다는 필수 적금 1가지(+신청방법)

0
176

윤석열 대통령의 공약 중 하나였던 청년도약계좌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청년희망적금과 달리, 소득제한을 없애고, 기간을 10년으로 늘리면서 목돈을 마련하는 발판으로 삼을 수 있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월 30만원씩 저축하면 1억 만들어주는 청년도약계좌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청년도약계좌란?

근로 소득 또는 사업 소득이 만 19~34세 청년이 월 70만원 한도 내에서 저축을 하면 정부가 10만원~40만원을 지원하는 제도로 10년 동안 저축하면 1억을 만들 수 있습니다.

가입대상

만 19~34세 근로 소득 또는 사업소득이 있는 청년

정부지원

연소득 2400만원 이하 : 본인 저축액 30만원+정부지원 최대 40만원

연소득 3600만원 이하 : 본인 저축액 50만원+정부지원 최대 20만원

연소득 4800만원 이하 : 본인 저축액 60만원+정부지원 최대 10만원

연소득 4800만원 초과 : 본인 저축액 70만원+정부지원 없음 ※비과세 및 소득공제 혜택 가능

연소득 2400만원 이하일 경우 월 30만원씩 10년씩 저축하면 총 3,600만원을 모을 수 있고, 매월 40만원의 정부지원을 받으면 4800만원의 지원금이 포함된 1억을 모을 수 있습니다.

본인이 넣은 돈보다 정부가 지원해주는 금액이 많아 수익률이 매우 높습니다.

단, 가입기간 중 소득이 변동되는 경우 자동으로 해당 구간의 혜택으로 바뀝니다.

주의사항

청년희망적금에 가입된 사람은 중복으로 청년도약계좌에 가입이 어렵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당선인 당시 청년희망적금 가입자의 경우 갈아타기를 할 수 있도록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